회사소개

소비자의 안전한 먹거리와 건강을 생각하는 양질의 절임류 제품을 생산하는

국내 최고의
절임류 생산업체

보도자료

순창군, 한국절임(주) 치킨무 판로 확장으로 지역농업 동반성장

페이지 정보

작성자 : 최고관리자 댓글 : 0건 조회 : 1,308회 작성일 : 22-05-17 11:08

본문

ccd8245284b1f418dab1262cbab11799_1652753348_07266.jpg


순창산 무를 원료로 치킨무를 생산하는 한국절임(주)(대표 엄주관)(이하 한국절임)이 ‘후라이드 참 잘하는 집’에 최근 본격적인 납품을 시작하며 시장 확장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순창군 출자기관인 한국절임은 ‘농어업 경영체 육성 및 지원에 관한 법률’에 의해 2011년 설립된 농업회사법인으로 쌈무, 치킨무 등을 전문적으로 생산하여 현재 사조, 원앤원 등에 납품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오순채’라는 자체 브랜드와 함께 30억 원의 매출을 올렸다.


특히 치킨무는 지난해 사조대림에 1억 5000만 원 상당을 납품하였고, 올해는 ‘후라이드 참 잘하는 집’에 납품을 시작했으며 또 다른 유명 프랜차이즈점과도 추가적인 계약성사 단계에 있어 연간 치킨무 매출액만 22억을 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또한 현재 별도의 3개 업체와 치킨무 제품 공급 협상 등 시장공략에 전력투구하고 있어 올 한해 한국절임의 매출액이 50억 원을 넘을 것으로 예상된다.


코로나 여파로 배달시장이 확대됨에 따라 치킨무 수요도 급증하고 있어 치킨 프랜차이즈 업체를 집중 공략한 것이 영업의 큰 성과로 나타나고 있다.


엄주관 한국절임 대표는 “향후 점진적으로 치킨무를 비롯한 절임류 매출 목표를 연간 50억 원 이상까지 높일 전략 수립과 함께 합리적 경영을 통한 건실한 순창대표기업을 만들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한편 한국절임의 성장과 더불어 지역 농가도 지난해 한국절임과 계약재배를 통한 690톤의 순창 무를 수매하여 1억 4,600만 원의 농가소득을 창출한 바 있다. 올해부터는 900톤 이상의 계약재배로 2억 1,900만 원의 농가소득과 10여 명의 일자리창출이 예상되어, 지역 기업과 농민이 상생하는 롤모델 역할과 한국절임의 쌈무·치킨무 전문회사로서의 위상과 성장이 기대된다.


순창=우기홍 기자


저작권자 © 전북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출처 : 전북도민일보(http://www.domin.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상호농업회사법인한국절임(주)
사업자등록번호257-62-00069
대표엄주관 개인정보관리책임자최건영 공장장

주소56048 전북 순창군 순창읍 장류로 20-35 한국절임(주)
TEL063-652-1900 FAX063-652-1905
E-MAILkopickle2011@naver.com

Copyright © kopickle.kr All rights reserved.